'뭉쳐야뜬다' 허재vs안정환 팀 족구대결..승부욕 과열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9.07.18 13:59 / 조회 : 61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JTBC


'뭉쳐야뜬다'에서 허재와 안정환이 팀을 나눠 족구대결을 벌인다.

18일 JTBC에 따르면 이날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서는 창단 첫 단합대회를 떠나는 '어쩌다FC' 멤버들의 하루가 그려질 예정이다.

최근 녹화에서 단합대회에서 진정한 '원 팀'으로 나아가기 위해 '어쩌다FC'는 다양한 미션을 수행했다. 안정환 감독은 축구장보다 작은 크기의 족구장에서 족구 팀 대결을 제안, 호흡을 맞춰가며 서로에 대해 더 알아갈 것을 지시했다.

그러나 '단합'을 위한 안정환 감독의 큰 그림과 달리 족구 경기를 위해 팀을 나눠야 하는 상황이 왔고, 멤버들은 회식을 보장하겠다는 허재 감독파와 경기 주전권을 보장하겠다는 안정환 감독파로 나뉘어 분열하기 시작했다.

두 팀으로 나뉜 전설들은 치열한 기 싸움을 벌였다. 과열된 승부욕으로 경기가 중단될 사태까지 벌어지자 안정환 감독은 "축구할 때나 이렇게 하지"라며 한숨을 쉬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18일 오후 11시 방송.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