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명 "'기방도령' 유상 役, '극한직업'과는 또 다른 모습"

용산=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7.02 16:52 / 조회 : 1189
image
배우 공명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공명이 영화 '기방도령'을 통해 전작 '극한직업'(감독 이병헌)과 또 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는 생각으로 임했다고 했다.

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기방도령'(감독 남대중)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시사 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정소민, 최귀화, 예지원, 공명 그리고 남대중 감독이 참석했다.

'기방도령'은 불경기 조선,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꽃도령 허색(이준호 분)이 조선 최초의 남자 기생이 되어 벌이는 신박한 코믹 사극이다.

공명은 극중 어린시절부터 해원(정소민 분)을 짝사랑해온 양반가 도령 유상 역을 맡았다.

이날 공명은 "'극한직업'과 또 다른 저의 모습을 봤다. 저도 조금 긴장이 되면서 설레는 마음으로 봤다"고 말했다.

그는 "어떠한 작품에 들어갈 때와 마찬가지로 캐릭터를 분석했다. 장면이 많이 나오진 않지만 전사를 통해서 알 수 있는 것과 (정소민에 대한) 애정 어린 모습에 진심을 담아서 하면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연기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기방도령'은 오는 10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