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지원 "'기방도령', ♥에 대한 자신감 얻는 용기 드리고파"

용산=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7.02 16:46 / 조회 : 1049
image
배우 예지원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예지원이 영화 '기방도령'에 대해 자신감을 얻어서 사랑한다는 말을 할 수 있는 용기를 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2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기방도령'(감독 남대중)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시사 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정소민, 최귀화, 예지원, 공명 그리고 남대중 감독이 참석했다.

'기방도령'은 불경기 조선,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꽃도령 허색(이준호 분)이 조선 최초의 남자 기생이 되어 벌이는 신박한 코믹 사극이다.

이날 예지원은 "남대중 감독님께서 영화를 예쁘게 잘 찍어주신 것 같다. (이준호와 정소민의 사랑은) 마음이 먹먹해진다. 사랑한다는 말을 왜 외국어로 해야하는지도 잘 모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제 조선시대가 아니니까 한국말로 사랑합니다라고 했으면 좋겠다. 올 여름에는 '사랑합니다', '사랑해'라고 자신감을 얻어서 말할 수 있는 그런 용기를 드리고 싶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기방도령'은 오는 10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