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퓸' 차예련 "주상욱 응원 속 컴백, 육아 해준다고"

구로=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06.03 14:54 / 조회 : 1039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차예련/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차예련이 남편 주상욱의 응원 속에 3년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하게 됐다고 했다.

차예련은 3일 오후 서울 구로구 라마다 서울 신도림 호텔에서 열린 KBS 2TV 월화드라마 '퍼퓸'(극본 최현욱, 연출 김상휘, 제작 호가 엔터테인먼트·하루픽쳐스) 제작발표회에서 3년 만에 안방극장 컴백 소감에 대해 "그동안 결혼, 출산을 했다. 다시 일을 잘 할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그녀는 "신랑이 옆에서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해줬다"면서 "항상 응원을 해주는 편이다. 이번 작품 (제안) 들어왔을 때도 가장 먼저 응원하고 지지해줬다"고 밝혔다.

이어 "육아를 해주겠다는 확답을 받았다. 오늘도 육아를 하고 있다. 항상 옆에서 큰 울타리가 되어주고 있다. 촬영도 편하게 재미있게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차예련은 2016년 3월 종영한 MBC 드라마 '화려한 유혹' 이후 '퍼퓸'으로 3년 여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됐다. 극중 세계적인 톱모델 출신으로 모델 에이전시 이사 한지나 역을 맡았다.

한편 이날 오후 10시 첫 방송될 '퍼퓸'은 창의적으로 병들어버린 천재 디자이너 서이도(신성록 분)와 지옥에서 돌아온 수상한 패션모델 민예린(고원희 분)에게 찾아온 인생 2회차 기적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