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선교, 취재진 향해 "걸레질 하는구먼"..한국당, 또 막말 논란

이건희 기자 / 입력 : 2019.06.03 13:11 / 조회 : 795
  • 글자크기조절
image
한선교./사진=뉴스1


한선교 자유한국당 사무총장이 다시 막말 논란에 휩싸였다.

뉴스1에 따르면 한선교 사무총장은 3일 최고위원회의 후 취재진을 향해 '그냥 걸레질을 하는구먼'이라 발언했다.

한선교 사무총장의 막말 논란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달 사무처 직원에게 욕설을 했다는 논란이 빚어져 사과했고, 지난 2016년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 당시 여성 의원인 유은혜 더불어 민주당 의원에게 "내가 그렇게 좋아?"라고 말해 성희롱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한선교 사무총장은 이번 '걸레질' 발언에 대해 '(기자들이) 바닥에 앉는 것을 싫어하는데, 앞으로 가려고 엉덩이를 밀고 가는 것을 보고, 그렇게 말했다'라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민경욱 의원의 헝가리 유람선 참사 관련 '골든타임' 발언, 차명진, 정진석 의원의 '세월호' 막말 관련, 나경원 의원의 '달창' 발언 등에 이어 다시 한번 막말로 곤욕을 치르게 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