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은이, '언니네' 하차 소감 "고마워요, 다시 올땐 단독 진행"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6.03 11:30 / 조회 : 64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송은이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송은이가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 하차 소감을 전했다.

송은이는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감사했습니다. '언니네 라디오'를 통해 위로 받고.. 힘도 났고... 취업도 되고.. 아이도 생기고... 연애도.. 사업도.. 다 잘 되었다는 청취자분들 덕에 하루하루 벅차고 꽉찬 시간들을 보냈네요"로 라는 말로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다 알고 있어요. 가끔은 더럽게 일이 안 풀리는 순간도 많았지만 그럴 때는 저희 기죽을까봐 조용히 삭혀주신거... 다 저희 기 살려줄려고 더 열심히 살아내주신거라는 거 ... 감사했습니다"라며 마음을 전했다.

끝으로 송은이는 "말씀 드렸지만 여력이 되고 자리가 또 주어진다면 다시 돌아올게요.. 행복하고 복이 많은 사람이라는걸 알게 해주셔서 고마워요"라고 말하며 "#다시올때는단독진행으로"라는 태그를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송은이는 봄 개편에 맞춰 김숙과 함께 진행한 SBS 러브FM '언니네 라디오'에서 하차한다. 3일부터 후임으로 확정된 김상혁과 딘딘이 '김상혁, 딘딘의 오빠네 라디오'로 진행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