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셋째 출산' 정주리, 다이어트 선언 "24kg 증가..갈 길 멀다"

공미나 기자 / 입력 : 2019.03.24 15:06 / 조회 : 911
  • 글자크기조절
image
정주리 /사진=정주리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정주리가 다이어트에 돌입하겠다고 밝혔다.

정주리는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 아직 신비 안 낳았나? 78kg까지 찍은 몸무게 조리원에 있는 동안 어느 정도 빼고 나가고 싶은데 밥이 왜 이리 잘 나와. 24kg 찜. 신비 낳고 74. 갈 길 멀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조리원에 있는 정주리의 모습이 담겨 있다. 볼록 나온 배를 감싸안는 정주리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편 정주리는 2015년 한 살 연하의 남편과 결혼해 지난 22일 셋째 아들을 출산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