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행안부 장관 "YG 조사? 의혹있으면 철저 수사"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9.03.19 16:57 / 조회 : 1675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의원들의 정치분야 대정부질문에 대해 답하고 있다. /사진=스타뉴스


김부겸 행전안전부 장관이 클럽 버닝썬 의혹과 관련 의혹이 있다면 빅뱅 전 멤버 승리 소속사였던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해서도 수사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부겸 장관은 19일 오후 국회 본회의 정치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이석현 의원(더불어민주당)이 "YG에 대해 조사할 필요가 전혀 없느냐"고 질문하자 "수사 진행 상황을 말하기 곤란하다"고 하면서도 "의혹이 있고 국민적인 공분을 살 일이 있으면 대상을 안 가리고 철저한 수사를 할 것이라는 보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버닝썬과 경찰 유착 여부에 대해서는 "일부 경찰 중 부적절한 행위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국민적 분노를 경찰이 잘 알아서 철저하게 수사하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