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날두 돌아왔구나' 나란히 판타지팀 호명...맨시티 4명 최다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19.03.15 09:35 / 조회 : 6627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홍의택 기자= 역시 죽지 않았다. 이번엔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모두 이름을 올렸다.

유럽축구연맹(UEFA)이 16강 일정을 마무리했다. 15일(이하 한국시간)에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두 번째 주 '이주의 판타지팀' 라인업을 공개했다.

16강 1차전에서는 메시, 호날두 모두 주춤했다. 메시는 올림피크 리옹 원정에서 득점 없이 비겼고, 호날두는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원정에서 0-2로 패했다. 대신 맨체스터 시티가 분위기를 올렸다. 르로이 사네-세르히오 아구에로-라힘 스털링 스리톱으로 공격진 자리를 독점했다.

하지만 이번엔 '메날두' 차례였다. 아구에로 양 옆 자리를 하나씩 차지했다. 호날두는 13일 안방에서 아틀레티코에 3골을 작렬하며 대역전극을 일궈냈다. 메시는 하루 뒤인 14일 2골 2도움을 몰아치며 5-1 대승을 견인했다. 나란히 8강에 들며 향후 대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음은 물론이다.

그밖에도 포지션별 쟁쟁한 자원이 이름을 올렸다. 르로이 사네-사디오 마네-베르나르두 실바-라힘 스털링이 그 아래 미드필더진을 구축했다. 또, 제라르드 피케-버질 판 다이크-주앙 칸셀루 스리백과 골키퍼 보이치에흐 슈쳉스니가 후방을 지켰다.

image


사진=UEFA, 게티이미지코리아

축구가 더 재미 있어지는 공간 `스포탈페이스북`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