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배우다' 떡볶이 눈치게임 실패..'떡이 없어'

최현경 인턴기자 / 입력 : 2019.02.28 22:27 / 조회 : 1195
image
/사진=MBN '오늘도 배우다' 방송화면 캡처


'오늘도 배우다'에서 출연진들이 떡 없는 떡볶이를 먹게 됐다.

28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오늘도 배우다'에서 출연진들이 '떡볶이 눈치게임'을 진행했다.

이날 출연진들은 각자 비밀리에 떡볶이 재료를 가져왔다. 정영주는 돼지고기를 가져와 놀라움을 자아냈다. 김용건은 "떡볶이에 돼지고기가 들어가?"라고 물었고, 정용주는 "넣으면 되지"라고 답했다.

이어 남상미는 라면을 꺼내며 "음식답지 않은 음식이 나오면 이거라도 먹어요"라고 말했다. 박정수는 조심스레 어묵을 꺼내 들었다. 이미숙은 이를 보더니 자신도 어묵을 꺼내며 웃음을 터뜨렸다.

김용건은 "내가 선견지명이 있었지"라며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다. 출연진들은 한껏 기대하며 그를 바라봤으나, 그가 꺼내 든 건 어묵이었다. 이들은 결국 떡 없는 떡볶이를 먹게 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