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리' 고미호, 취침 중 이경택 게임 소리에 분노 폭발

노영현 인턴기자 / 입력 : 2019.02.28 21:27 / 조회 : 2743
image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화면 캡처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고미호가 남편 이경택에게 분노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교양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 고미호는 아침부터 게임을 하면서 소리를 지른 이경택 때문에 크게 화가 났다.

아침에 이경택은 게임을 하면서 게임 모임 사람들과 대화하고 있었다. 고미호는 새벽 스케줄을 마치고 피곤한 가운데 침대에 누워 있었다. 이경택은 게임에 집중한 나머지 의도치 않게 크게 소리 질렀고 고미호는 그 소리에 깼다.

깨어난 고미호는 "어우! 진짜 이 XX"라고 험한 말을 해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이어 고미호는 "조용히 해라 다들! 아침부터 게임하는 사람들이 뭐 하는 사람들이야 대체!"라고 말했다.

고미호는 다시 자려고 했지만, 시어머니의 전화 때문에 또 깨고 말았다. 시어머니는 시아버지와 함께 집에 방문한다고 했다.고미호와 이경택은 어쩔 수 없이 받아들였고, 집안 정리에 나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