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강주은, 최민수에 "단 둘이 있는거 소름끼쳤어"

최현경 인턴기자 / 입력 : 2019.02.18 23:20 / 조회 : 2486
image
/사진=SBS '동상이몽' 방송화면 캡처


'동상이몽2'에서 강주은이 최민수에 단 둘이 있는 게 소름끼쳤었다고 말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에서 강주은과 최민수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강주은과 최민수는 함께 카페로 향했다. 이들은 단팥죽, 빵 등을 먹으며 여유로움을 만끽했다. 스튜디오에서 강주은은 "살다 보니까 식성이 잘 맞게 돼요. 정말 하나가 되어 가는 게 느껴져요"라고 말했다.

강주은은 최민수에 "참 이상해. 자기랑 이렇게 앉아서 여유 있게 시간을 보내는 게 불가느하다고 생각했어. 사실 자기하고 단 둘이 시간을 보내는 게 소름끼쳤어, 한때는"이라고 말했다. 최민수가 "왜"라며 당황하자, 강주은은 "모르겠어. 5분만 같이 있어도 두드러기가 생길 정도였어"라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