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정 靑부대변인 '사의 표명 안했다..장기간 휴가 중"

최현주 이슈팀기자 / 입력 : 2019.01.30 11:18 / 조회 : 104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뉴시스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이 지난 21일부터 연차를 쓰고 휴가 중인 것으로 29일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고 부대변인의 장기 휴가를 두고 사의설(說)이 돌기도 했다. 이에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뉴시스에 따르면 청와대 관계자는 "고 부대변인이 지난주 월요일(21일) 연가를 제출하고 휴가 중"이라고 밝혔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고 부대변인의 사의 표명과 관련해 "며칠 전에도 그런 소문이 있었지만 소문일 뿐"이라고 일축했다. 또 다른 청와대 관계자는 "개인적인 집안 일로 휴가 중"이라고 설명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출입기자단 메시지를 통해 '고 부대변인이 사표를 제출했느냐'는 질문에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고 부대변인은 KBS 아나운서 출신으로 더문캠(문재인 캠프) 공동대변인을 거쳐 청와대 부대변인으로 일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