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프리스트' 종영소감.."잊지 못할 작품"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01.20 17:03 / 조회 : 1281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스타캠프202


'프리스트' 최종회를 앞두고 정유미가 진심 어린 종영소감을 전했다.

정유미는 20일 OCN 토일 오리지널 '프리스트' 종영을 한 회 앞두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정유미는 '프리스트'에서 메디컬을 대변하는 남부카톨릭병원 응급의학과 에이스 함은호 역을 맡아 다양한 감정을 소화했다. 장르물 특유의 묵직한 연기와 인간애, 사랑 등 따뜻한 감성을 아우르는 폭넓은 연기로 연우진, 박용우와 함께 메디컬 엑소시즘이라는 복합장르를 완성했다. 악령 빙의 연기까지 감행했던 정유미는 드라마의 마지막까지도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을 펼친다.

정유미는 "함은호는 멋진 사람이었다"라고 캐릭터에 대한 깊은 애정을 표현하며 "시간이 정말 빨리 지나갔다. 마지막 촬영에는 어떤 기분일까 마냥 상상만 했는데 시원섭섭하다. '프리스트'는 정말 잊지 못할 작품이다"라며 소감을 말했다.

이어 정유미는 "함께한 감독님, 스태프, 동료 배우들의 도움으로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 모두 많이 생각이 날 것 같다. 무엇보다 '프리스트'를 사랑해주신 우리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응원에 힘입어 마지막까지 달려올 수 있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프리스트' 최종회는 20일 오후 10시 20분 방송 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