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겨울 극장가는 국산 공룡이 대세!

채준 기자 / 입력 : 2018.12.26 14:28 / 조회 : 32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초이락


내년 1월 10일 개봉을 앞둔 극장판 타이니소어의 섬과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2가 겨울 극장가 점령을 예고하고 있다.

먼저 올 연말 개봉을 앞둔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 2: 새로운 낙원’은 백악기 시대 마지막 제왕 타르보사우르스 ‘점박이’가 최강의 적 돌연변이 공룡에 맞서는 초대형 어드벤처로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 3D의 6년 만의 후속작이다. 점박이의 특징은 역시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대작이라는 점이다. 공룡, 강물이나 바다 등의 디테일이 할리우드에 떨어지지 않아 국산 공룡물의 자존심을 지킬 것으로 보인다.

2019년 1월 10일 개봉하는 영화 ‘극장판 공룡메카드: 타이니소어의 섬’은 ‘작은 공룡’을 뜻하는 타이니소어들이 카툰화되어 대단히 귀엽고 앙증맞은 모습으로 등장한다. 뛰어난 재미를 갖추면서도, 아이들에게 ‘공룡=친구’라는 인식을 심어줄 작품이다. 타이니소어들은 뜨거운 우정으로 어린이들에게 깊은 감동을 전할 뿐 아니라, 친근함을 통해 아이들이 공룡을 좋아하면서도 마음 속에 갖고 있던 일말의 두려움마저 싹 없애줄 전망이다.

최신규 총감독은 “일반적으로 알려진 공룡과 달리 몸집이 작고 반짝거리는 큰 눈을 가진 타이니소어는 아이들이 자신과 같은 어린 아이의 모습으로 인식해 캐릭터와의 공감대를 쉽게 형성할 수 있다”고 전했다.

image
/사진제공=초이락


이처럼 올 겨울, ‘공룡’들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애니메이션 대작들이 개봉을 앞두며 관객들에게 골라보는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환상의 섬을 지키기 위한 스펙터클 모험 이야기를 그린 타이니소어의 섬은 오는 1월 10일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