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팬'비비부터 카더가든까지..모두 놀란 죽음의 조[별별TV]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8.12.15 19:02 / 조회 : 170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더팬' 방송화면 캡처


비비부터 카더가든, 콕배스가 한 조에 속하게 됐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더 팬'에서는 비비부터 카더가든 콕배스까지 한 조에 속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2라운드 두 번째 조가 공개됐다. 두 번째 조에는 화제의 참가자 비비부터 카더가든, 거미가 추천한 콕배스까지 한 조에 속하게 됐다. 세 사람 또한 서로의 실력을 경계하면서도 "턱걸이로 올라가고 싶지 않다"며 다음 라운드를 향한 욕심을 숨기지 않았다.

세 사람을 본 보아는 "제가 오디션 프로그램을 많이 했다. 이렇게 치열한 죽음의 조는 처음 보는 것 같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더 팬'은 셀럽이 나서서 자신이 먼저 알아본 예비스타를 국민들에게 추천하고, 경연투표와 바이럴 집계를 통해 가장 많은 팬을 모아 최종 우승을 겨루는, 신개념 음악 경연 프로그램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