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측 "'그녀말' 표절? 소재 우연히 같을 뿐..법적 대응할 것"(전문)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8.09.29 22:14 / 조회 : 3085
image
/사진제공=SBS


SBS 측이 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을 둘러싼 표절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SBS 측은 29일 공식입장을 통해 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극본 박언희, 연출 박경렬)이 일본 드라마 '아름다운 사람'을 표절했다는 의혹에 대해 사실 무근임을 밝혔다.

SBS 측은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박언희 작가의 순수한 창작물이며, 이는 드라마 초반부터 공식적으로 밝혀왔다"고 말하며 "드라마 제작사 DK E&M의 주장은 저작권법상 아무런 근거가 없는 주장일 뿐 아니라, 일고의 가치조차 없는 터무니없는 주장"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박언희 작가는 일본 드라마 '아름다운 사람'은 한 번도 본 적이 없다. 드라마 제작사 DK E&M의 표절 주장이 있은 후, 제작진은 일본 드라마 '아름다운 사람'을 검토했으나 그 결과 '아름다운 사람과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페이스오프급 성형수술과 사랑이야기라는 소재가 우연히 같을 뿐 두 작품은 다른 작품"이라고 덧붙어 설명했다.

SBS 측은 "제작진은 제작사 DK E&M이 저작권법상 아무런 근거 없는 표절 의혹 제기로 박언희 작가 및 제작진의 명예를 훼손한 점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며 "박언희 작가 및 제작진은, 드라마 제작사 DK E&M의 명예훼손적 행위에 대하여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고 글을 마쳤다.

한편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종영을 앞두고 표절 논란에 휩싸였다. 일본 드라마 노지마신지 작가의 '아름다운 사람' 리메이크 판권을 구입한 드라마 제작사 DK E&M 측은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이 '아름다운 사람'의 흐름과 구성이 비슷하다고 표절 의혹을 제기했다.

아래는 SBS 측의 공식입장 전문이다.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재벌가 유명인 남편의 폭력으로부터 벗어나 딸과 함께 살고 싶은 지독한 모정을 가진 한 여성이, 남편의 유일한 폭력 증거인 휴대폰을 찾기 위해 페이스오프급 성형 수술을 감행했고, 이 과정에서 집도의와의 멜러가 기억상실증이라는 설정 아래 펼쳐진 박언희 작가의 순수한 창작물입니다. 이는 드라마 초반부터 공식적으로 밝힌 바 있습니다.

드라마 제작사 DK E&M의 주장은 저작권법상 아무런 근거가 없는 주장일 뿐 아니라, 일고의 가치조차 없는 터무니없는 주장입니다. 박언희 작가는 한국에서도 확고한 노지마신지의 명성과 위엄을 잘 알고 있으나, 일본 드라마 '아름다운 사람'은 한 번도 본 적이 없습니다. 드라마 제작사 DK E&M의 표절 주장이 있은 후, 제작진은 일본 드라마 '아름다운 사람'을 검토했으나 그 결과 '아름다운 사람과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페이스오프급 성형수술과 사랑이야기라는 소재가 우연히 같을 뿐 두 작품은 다른 작품임을 거듭 말씀 드립니다.

제작진은 제작사 DK E&M이 저작권법상 아무런 근거 없는 표절 의혹 제기로 박언희 작가 및 제작진의 명예를 훼손한 점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박언희 작가 및 제작진은, 드라마 제작사 DK E&M의 명예훼손적 행위에 대하여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에 많은 관심과 애정을 보내주신 분들께 깊이 감사 드립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