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기X홍윤화X사유리 '아형' 타깃 시청률 1위 '반등'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8.09.23 10:17 / 조회 : 122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JTBC


이만기, 홍윤화, 사유리가 나선 JTBC '아는 형님'이 동시간대 타깃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2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2일 방송된 '아는 형님' 146회의 타깃 시청률이 3.5%를 기록했다. 이 수치는 2049 세대를 대상으로 집계한 수치로, 지상파와 비지상파를 합쳐 동시간대 방송된 방송 프로그램 중에서 1위에 올랐다. 전국 유료가구 기준 평균 시청률은 5.8%까지 올랐다.

추석 특집 1부로 꾸려진 이날 방송에서는 이만기 사유리 홍윤화가 출연해 풍성한 에피소드와 함께 예능감을 뽐냈다. 특히 '씨름계 선후배'인 이만기와 강호동은 씨름 선수 시절 만났던 이야기를 풀어놓으며 눈길을 끌었다.

이만기는 "방송에서 여전히 씨름 이야기를 자주 하는 강호동에게 고맙다"라며 씨름에 대한 무한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사유리 역시 이상민과 '가상 부부'로 활약했던 당시의 뒷 이야기를 소개하며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또한 녹화 내내 예상치 못한 질문으로 이만기를 당황하게 하며 '천하장사유리'라는 프로그램을 런칭해보라는 제안을 받았다.

홍윤화 역시 분장까지 활용한 닮은꼴 인증과 성대모사와 큰 웃음을 선사했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은 추석 특집 2탄으로 진행된다. 멤버들은 이만기와 강호동이 코치를 맡은 '씨름대회'에 참여해 유쾌한 대결을 펼친다. 이와 함께 박미선 이수지 경리 주이가 새로운 전학생으로 합류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