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버전 뮤지컬 '헤드읙', 대만을 사로잡다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8.09.05 19:10 / 조회 : 709
  • 글자크기조절
image
뮤지컬 '헤드윅' 대만 타이중 공연 포스터 / 사진제공=NTT


한국 버전 뮤지컬 '헤드윅'이 대만 관객을 사로잡았다.

5일 공연제작사 ㈜쇼노트에 따르면 지난 7월, 8월 진행된 뮤지컬 '헤드윅' 대만 공연이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7월 20일부터 22일까지 3일간 대만 타이중에 위치한 내셔널 타이중 시어터(National Taichung Theater, 이하 NTT)에서 '헤드윅' 첫 공연을 총 4회에 걸쳐 선보였고, 타이베이로 무대를 옮겨 8월 17일부터 26일까지 국립 타이베이 대학 스포츠센터(National Taiwan University Sports Center)에서 총 11회 공연을 마쳤다.

이번 대만 공연에는 '헤드윅' 역에 오만석과 마이클 리, 정문성이 출연햇다. 이츠학 역은 전혜선, 제이민이 맡았다. 국내 공연과 마찬가지로, 오만석과 정문성은 한국어 버전 공연을, 마이클 리는 원어 버전 공연을 선보였다.

뮤지컬 '헤드윅'은 대만 공연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한국 무대에서 실제로 사용한 무대 세트를 대만 현지로 이송했고, 창작진을 비롯한 50명의 국내 스태프와 현지 스태프 간의 긴밀한 협력이 이루어졌다. 특히 전형적인 극장이 아닌, 체육관에서 진행된 타이베이 공연은 현지 극장 상황에 맞게 무대와 조명 디자인을 새롭게 구성했다. 콘서트적 요소가 강화된 타이베이 '헤드윅'은 기존 공연과는 또 다른 현장성과 화려함을 선사했다.

image
뮤지컬 '헤드윅' 대만 타이중 공연 포스터 / 사진제공=東風, ㈜럭키제인타이틀


한국 배우들의 열연과 현지에 완벽하게 융화된 프로덕션은 대만 관객을 한순간에 사로잡았다. 총 15회의 공연 기간 중 성별과 연령을 가리지 않은 약 1만 명의 관객이 '헤드윅'을 찾았다. 한국어와 영어로 진행된 공연이었지만, 무대 위 ‘헤드윅’이 들려주는 진솔한 인생 이야기와 강렬한 록 음악은 관객들을 한순간에 공연에 몰입하도록 했다.

브로드웨이 원작의 라이선스 작품임에도 불구하고, 한국 버전 뮤지컬 '헤드윅'이 해외 무대에 진출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 "뮤지컬 '헤드윅'의 성공적인 대만 진출은 한국 '헤드윅'의 높은 완성도를 보여주는 한편, 한국 뮤지컬의 우수성을 알렸다는 사실에서 의미가 깊다"고 쇼노트 측은 자평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