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G] 황희찬·송범근, '비난 쇄도에 결국…' SNS 비공개 폐쇄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8.08.18 16:19 / 조회 : 6637
  • 글자크기조절
image
황희찬(왼쪽)의 돌파 모습 /사진=뉴스1



황희찬과 송범근이 말레이시아전 패배 후 개인 SNS를 비공개로 전환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 한국 남자 축구 대표팀은 17일(이하 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둥 시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말레이시아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E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1-2로 패했다.

당초 한국은 말레이시아와 2차전과 키르기스스탄과 3차전에 로테이션을 활용, 최대한 체력을 비축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오히려 말레이시아전 패배로 사실상 더 이상의 로테이션 활용이 어려워졌다. 이제 한국은 예선 3차전은 물론 토너먼트까지 계속 베스트 멤버를 내세워야 하는 상황을 맞이하게 됐다.

황희찬은 말레이시아전에서 득점 기회를 잡았으나 아쉽게 골로는 연결하지 못했다. 또 송범근은 수비 진영과 호흡 부족 문제를 노출하며 실점의 빌미를 제공했다.

경기 후 팬들의 비난이 쏟아지자 이들은 개인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