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근석 측 "복무지 불필요 방문 팬클럽 강제탈퇴"(전문)

이성봉 기자 / 입력 : 2018.08.01 12:03 / 조회 : 815
image
배우 장근석/사진=스타뉴스


배우 장근석 측이 불필요하게 대체복무 근무지에 찾아오는 팬들에게 엄중 경고했다.

장근석 소속사 트리제이컴퍼니는 지난 27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장근석 배우의 근무지는 생명과 안전을 다루는 곳이다. 평소 일반인의 출입을 통제하고 있을만큼 엄격한 규율을 가지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장 배우가 그 곳에 배치되었다는 이유로 팬들의 불필요한 방문이 생기고 그로인해 그 곳 근무자들에게 불편을 끼칠 경우, 장 배우에게 심각한 불이익이 생길 수 있다"라며 "출근길이나 퇴근길을 보고싶다는 명목으로 길에 서 있거나, 건물 근처에서 대기하는 일이 없도록 강경하게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소속사 측은 "이를 어기는 분들은 반드시 현장에서 적발하여 팬클럽 강제탈퇴 및 향후 공연장 출입 금지 등 어떠한 활동도 불가능하도록 조치할 것"이라며 강경한 입장을 드러냈다.

아래는 장근석 소속사 측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트리제이 컴퍼니입니다.

장배우의 근무지는 생명과 안전을 다루는 곳으로써, 평소 일반인의 출입을 통제하고 있을 만큼 엄격한 규율을 가지고 있습니다.

장배우가 그 곳에 배치되었다는 이유로 팬들의 불필요한 방문이 생기고 그로인해 그 곳 근무자들에게 불편을 끼칠 경우, 장배우에게 심각한 불이익이 생길 수 있습니다.

출근길이나 퇴근길을 보고싶다는 명목으로 길에 서 있거나, 건물 근처에서 대기하는 일이 없도록 강경하게 부탁드립니다.

이를 어기는 분들은 반드시 현장에서 적발하여 팬클럽 강제탈퇴 및 향후 공연장 출입 금지 등 어떠한 활동도 불가능하도록 조치할 것입니다.

남은 2년간, 장배우가 평범한 국민의 한 사람으로 대체복무를 마칠 수 있도록 정중히 요청하는 바 입니다. 감사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