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판사'PD "법정물 많아 고민했지만..'작은 정의' 말할것"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8.07.25 15:40 / 조회 : 602
image
/사진=이기범 기자


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 연출 부성철 PD가 법정물의 홍수 속 드라마만의 매력을 소개했다.

부성철 PD는 25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진행된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극본 천성일·연출 부성철, 제작 더스토리웍스 IHQ)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부성철 PD는 "법정드라마가 너무 많아서 작가님과 제가 오랜 시간 준비했음에도 불구하고 '해야 되나. 말아야 하나' 고민했다"라고 털어놨다.

부 PD는 "저희 드라마는 작은 정의에 대해 말하는 드라마다. 정의는 사람이 사람을 아끼는 마음이라고 표현하고 싶었다. 잘 표현해야 많은 분들이 보실 수 있기 때문에 뜨거운 여름에 열심히 찍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실전 법률을 바탕으로 법에 없는 통쾌한 판결을 시작하는 불량 판사의 성장기를 담은 작품으로 이날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