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우혁, JTBC '제3의매력' 출연..서강준·이솜과 호흡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8.07.25 09:57 / 조회 : 832
image
/사진제공=큐로홀딩스컬처사업부


뮤지컬 배우 민우혁이 JTBC 새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극본 박희권 박은영·연출 표민수, 제작 이매진아시아 JYP픽쳐스)에 합류했다.

'제3의 매력' 측은 25일 민우혁이 출연한다고 밝혔다.

'제3의 매력'은 특별하지 않지만 내 눈에는 반짝거리는 서로의 제3의 매력에 빠진 두 남녀, 온준영(서강준 분)과 이영재(이솜 분)가 스물의 봄, 스물일곱의 여름, 서른둘의 가을과 겨울을 함께 통과하는 연애의 사계절을 그릴 12년의 연애 대서사시.

민우혁은 영재에게 반한, 성형외과 전문의 신호철을 연기한다. 잘생긴 외모, 강남에서 잘나가는 의사라는 스펙, 그에 비해 지나치게 겸손하고 털털한 신호철은 누가 봐도 제1매력을 가진 남자다. "그렇게 쓰려면 그 얼굴 나 줘"라는 소리를 들은 만큼 외모 꾸미기에 관심이 없고, 외모에 신경 좀 쓰라는 후배의 말에 헤어샵에 갔다가 영재를 만나게 된다. 솔직하고 당당한 영재에게 매력을 느끼고 직진한다.

어떠한 상황에서도 여유 있는 태도로 유연한 대처를 할 수 있는 호철은 필요 이상으로 계획적이고 섬세해 예민한 준영과는 극과 극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민우혁은 '아이다', '레미제라블', '프랑켄슈타인'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대표 뮤지컬 배우라는 명성을 가졌다. 최근 '불후의 명곡', '살림남2'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까지 대중에게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그런 그가 이번엔 드라마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무대 위에서 쌓은 탄탄한 연기 내공이 브라운관에선 어떤 활약을 펼치게 될지 기대를 모은다.

제작진은 "민우혁이 연기할 신호철은 온준영과 이영재 사이에서 묘한 삼각관계를 형성하며 긴장감을 불어넣는 제3의 인물이다. 누가봐도 매력적인 남자 신호철과 민우혁의 높은 싱크로율, 그리고 그동안 쌓아온 무대 장악력으로 브라운관에 신선한 시너지를 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제3의 매력'은 오는 9월 방영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