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이재룡, 결혼생활 공개 "무릎에 굳은살..무릎꿇고 산다"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8.07.25 08:31 / 조회 : 887
image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배우 이재룡이 자신이 무릎을 꿇고 사는 남자라고 고백했다.

25일 오후 방송될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브라보 마이 와이프' 특집으로 꾸며져 최수종, 이재룡, 이무송, 홍서범이 출연한다.

이재룡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호정 신랑으로 더 알려져 있는 이재룡입니다"라고 말하더니 자신이 제일 장가를 잘 갔다는 자부심을 드러내 웃음을 참지 못하게 했다.

이재룡은 "저는 방목 중이니까"라면서 유호정이 자신을 방목하는 결혼 생활을 하고 있음을 밝혀 모두를 웃게 했다. 이재룡은 이무송이 부러운 사람으로 자신을 꼽자 "저는 사실 무릎에 굳은살이 가득하다. 무릎을 꿇고 산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시종일관 유쾌한 방목형 남편의 매력을 보여준 이재룡은 앞서 '라디오스타'에서 각서와 반성문의 차이를 설파하며 큰 웃음을 주고 간 지석진의 원조가 자신이라고 인정했다. 이재룡은 각서와 반성문의 차이를 정확하게 짚으면서 각서의 다음 단계가 무엇인지 밝혀 폭풍 공감으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이재룡의 방목형 결혼 생활이 속속들이 밝혀졌다. 그는 절친 윤다훈이 치맥집을 오픈 한 후 한 달 동안 31번 출퇴근 도장을 찍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고, 유호정 몰래 취미에 빠졌다가 들통난 기막힌 사연까지 고백했다.

그는 유호정에게 여행 얘기를 하지 않고 유야무야 다녀왔던 얘기까지 꺼냈는데, 이를 찬찬히 듣던 최수종의 설교가 이어지자 재빨리 이에 수긍하며 정리해 웃음을 참지 못하게 했다는 후문.

한편 '라디오스타'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