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아이슬란드, '슈팅 0개' 나이지리아와 0-0 (전반 종료)

심혜진 기자 / 입력 : 2018.06.23 00:47 / 조회 : 6748
  • 글자크기조절
image
아이슬란드와 나이지리아가 전반을 0-0으로 마쳤다./AFPBBNews=뉴스1



아이슬란드와 나이지리아가 득점 없이 전반을 마쳤다.

아이슬란드와 나이지리아는 23일 0시(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볼고그라드 아레나에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D조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르고 있다.

아이슬란드는 4-4-2 포메이션을 꺼냈다. 최전방에 핀보가손과 보드바르손이 나섰고 2선에 시구드르손, 비아르드나손, 군나르손, 기슬라손이 배치됐다. 포백은 왼쪽부터 마그누손, 시구르드손, 아르나손, 사이바르손 순으로 섰다. 골문은 홀도르손이 지켰다.

이에 맞서는 나이지리아는 3-5-2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다. 이헤아나초, 무사가 투톱으로 나선 가운데 이도우, 은디디, 미켈, 오그헤네카로, 모지스는 중원을 지켰다. 발로군, 투르스트에콩, 오메루우가 스리백을 구성했다. 골키퍼는 우조호다.

전반 초반부터 아이슬란드가 분위기를 주도했다. 시구르드손의 연이은 슈팅이 나왔다. 나이지리아는 우조호 골키퍼의 선방으로 위기를 넘겼다.

나이지리아는 결정적인 득점 찬스를 좀처럼 얻지 못했다. 공격력이 아쉬웠다. 슈팅이 하나도 없었다. 반면 아이슬란드는 꾸준하게 공격에 나서다. 좋은 기세를 계속해서 이어나갔다. 득점에 실패하는 것은 아이슬란드도 마찬가지였다. 결국 득점 없이 전반을 마쳤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