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타' 정한밀, '제네시스챔피언십' 2R 단독 1위..최경주, 컷탈락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8.05.25 19:41 / 조회 : 4489
image
정한밀 / 사진제공=KPGA


정한밀(27·삼육식품)이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최대 상금 대회인 '제네시스 챔피언십'(총 상금 15억 원·우승 상금 3억 원) 2라운드에서 7언더파를 몰아치며 단독 선두로 뛰어 올랐다.

정한밀은 25일 인천 송도의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 어반 및 링크스코스(파72·7422야드)에서 펼쳐진 '제네시스 챔피언십' 2라운드를 노 보기 속에 버디만 7개 잡는 완벽한 플레이를 선보이며 7언더파 65타를 쳤다.

1라운드 2위였던 정한밀은 1, 2라운드 합계 11언더파 133타로, 공동 2위 그룹인 이정환(27·PXG) 및 전가람(23)에 다섯 타 앞선 단독 1위가 됐다. 정한밀은 프로 데뷔 후 KPGA 코리안 투어 첫 승도 노려볼 수 있게 됐다.

한편 '국내 골프계 맏형' 최경주(48·SK텔레콤)는 2라운드에서도 2오버파를 기록하며 1, 2라운드 합계 9오버파로 공동 90위에 랭크, 컷 탈락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길혜성|comet@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길혜성 스타뉴스 연예국 스포츠유닛 유닛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