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예쁜누나' 손예진, 정해인·길해연 삼자대면 '긴장'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8.05.04 23:23 / 조회 : 167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방송화면


길해연이 정해인에게 강한 어조로 손예진과의 연애를 반대했다. 이후 손예진과의 삼자대면도 정해인의 집에서 이뤄졌다.

4일 방송된 JTBC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는 김미연(길해연 분)이 서준희(정해인 분)를 향해 헤어질 것을 부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미연은 서준희에게 "너희 남매를 얼마나 아끼는 줄 알면서 이러니? 실수 안 하면서 사는 사람이 어디 있니?"라고 말했지만 서준희는 "누나 만난 거 실수 아니다"라고 답했다. 김미연은 "좀 더 멀리 보자. 진아나 너나 앞날이 창창하다"라고 부탁 조로 말하며 "내 말 섭섭하게 들리지만 내 입장에서는 그럴 수밖에 없다. 우리는 가족이나 다름 없다"고 말했다. 하지만 서준희는 "평범한 남자 여자가 만나는 것 뿐이다. 그렇게 봐주면 안 되겠니?"라고 답했다. 서준희는 "(그럼에도 어머니 말) 이해 못한다. 한 번만 믿고 기회를 주세요"라고 말했다.

김미연은 "넌 내 기준에 미치지 못한다"며 "속물이건 자식으로 장사하건 난 상관 없다. 진아 아버지가 현역 있었으면 더 높이 바라봤을 것이다. 진아 다음 세대까지 윤택하게 살아가기 위해서 그러는 것이야"라고 일갈했다. 그럼에도 서준희는 "어머니 뜻 이해하지 못하겠어요"라고 반발했다.

이 와중에 윤진아가 서준희 집에 왔고 윤진아(손예진 분)는 김미연에게 "이게 엄마 수준이야?"라고 화를 냈다. 김미연은 "네가 뭘 잘 했는데?"라고 말하자 윤진아는 "내가 뭘 잘못했는데?"라고 더 화를 냈다.

이후 윤진아는 서준희에게 "나 견딜 수 있어. 갈게"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