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화탐사대' 오상진, 친정 MBC 복귀에 "눈물 좀"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8.05.04 09:40 / 조회 : 871
  • 글자크기조절
image
'실화탐사대' / 사진=MBC


신동엽, 오상진, 이재은 아나운서가 MBC의 신개념 시사교양 파일럿 '실화탐사대'의 MC로 나선다. 오상진은 친정 MBC 복귀에 눈물(?)을 흘렸다.

4일 MBC는 '실화탐사대'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에는 신동엽, 오상진, 이재은 3명이 자신만의 특유한 표정을 짓고 있다.

오상진과 이재은 아나운서는 '이거 정말 실화?'라고 외치는듯한 놀라는 모습으로, 진짜라서 더욱 생생한 이야기의 리얼함을 더하고 있고, 두사람의 가운데 선 신동엽은 예능인 출신 MC 특유의 모습으로 "이런것도 실화지"라며 양쪽의 MC들에게 대답해주는듯한 자신만만한 얼굴이다.

포스터에 담긴 이들의 모습은 실제 포스터를 촬영한 현장에서도, 표정연기가 아닌 자연스러운 감정이 담겨있었다는 제작진의 전언이다.

지난 3일 공개 된 '실화탐사대' 티저 영상에서도, 세 사람은 특유의 캐릭터를 뽐낸 바 있다. 이재은 아나운서는 "사건 현장 어디라도 갈 수 있습니다”라고 당찬 포부를 밝혔고, MBC 출신 방송인 오상진은 오랜만에 친정에서의 촬영에 "감회가 남다르네요. 저 눈물 좀"하며 너스레를 보여줬다. 또 신동엽은 처음 시사교양 프로그램 MC를 맡지 않냐는 얘기에 "실제로는 저 상당히 교양적인 사람입니다"라며 "논픽션의 참맛을 보여드리겠습니다"라고 외쳤다.

한편 '실화탐사대'는 오는 10일 오후 9시 방송 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