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美 거장과 두번째 호흡 최고"..역대급 뮤비 예고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8.03.31 13:09 / 조회 : 168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가 미국 거장 감독 데이브 마이어스 감독과 새 뮤직비디오를 촬영한 소감을 전했다.

31일 낮 12시, 네이버 TV에는 위너의 정규 2집 타이틀곡 '에브리데이'(EVERYDAY) 뮤직비디오 메이킹 영상 2탄이 공개됐다.

미국 L.A 말리부에서 촬영된 뮤직비디오 현장에서 이승훈은 "해외 안무가들과 작업했다. 서로 얘기도 잘 들어주고 호흡을 맞추면서 조금 더 멋있는 안무와 동선들이 나온 것 같다"고 역대급 완성도를 예고했다.

이번 뮤직비디오는 지난해 4월 4일 발표된 '릴리릴리'(REALLY REALLY)를 연출한 데이브 마이어스 감독과 또다시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송민호는 미국의 거장 감독과의 재회에 대해 "두 번째다 보니 커뮤니케이션이 훨씬 잘 되는 것 같다"고 남다른 감회를 전했다.

승윤과 승훈은 분위기 메이커답게 촬영 틈틈이 귀여운 안무를 추며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끝으로 멤버들은 "위너의 신곡 '에브리데이' 뮤직비디오 재미있게 봐주시고 좋게 들어주세요"라고 인사를 건넸다.

오는 4월 4일에 발표되는 '에브리데이'는 최근 가장 큰 인기를 얻고 있는 트랩 장르의 곡이다. '사랑하는 사람들과의 행복한 매일'이라는 소재를 재치 있는 가사로 표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