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스위치' 사기꾼 장근석, 검사 연기 시작

이새롬 인턴기자 / 입력 : 2018.03.29 22:33 / 조회 : 1789
image
/사진='스위치' 방송 화면 캡처


드라마 '스위치'에서 장근석이 한예리의 제안으로 검사 연기를 시작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극본 백운철 김류현, 연출 남태진, 제작 씨제스 프로덕션)에서는 사도찬(장근석 분)에게 제안을 하는 오하라(한예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하라는 봉감독(조희봉 분), 소은지(신도현 분), 전인태(안승환 분)를 미끼로 사도찬에게 일 주일 간 백준수(장근석 분) 대신 출근을 하라고 지시했다. 오하라는 "일주일 후에 물건 받아놔. 그럼 풀어줄게"라고 했다.

이에 사도찬은 "조건 바꾼다면. 공무원 사칭죄, 당신도 공범이잖아"라며 자신의 동료들을 풀어달라고 했다. 오하라는 협박이냐고 물었고 사도찬은 협상이라고 답했다.

결국 세 사람은 풀려났고 사도찬은 백준수의 이력을 숙지한 뒤 검찰청으로 출근했다. 자신이 검사라는 사실을 보는 사람마다 이야기하는 사도찬을 본 오하라는 "깨방정. 머릿속으로만 외우면 뭐해. 행동이 백 선배랑 완전 다른데"라며 그를 나무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