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영 감독 "성추행 사실무근..성소수자 약점잡혀 협박받아"(공식)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8.03.05 13:36 / 조회 : 75481
image
이해영 감독 / 사진=스타뉴스


영화감독 이해영이 최근 유포된 성추행 피해 고발글은 사실무근이라며 자신이 성소수자임을 커밍아웃했다.

이해영 감독은 5일 오후 공식입장을 내고 "영화감독 이해영입니다. 최근 저를 지목해 올라온 게시글을 확인하였습니다. 글에 언급된 내용은 전혀 사실무근임을 밝힙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4일 SNS와 인터넷 게시판 등에는 이해영 감독으로부터 성추행 피해를 입었다는 글이 올라와 논란을 일으켰다.

이와 관련해 이해영 감독은 "저는 성소수자입니다. 게시자는 약 2년전부터 저의 성 정체성과 인지도를 약점으로 이용해 지속적인 협박을 해왔습니다"라며 "그는 제 지인과의 결별 이후, 저 뿐만 아니라 지인들에게 극단적인 방법을 동원한 협박과 허위사실을 담은 언어폭력을 가해왔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해영 감독은 이어 "이제는 개인적인 피해를 넘어, 공적인 명예가 실추되는 상황에까지 이르렀습니다"라며 "이렇게 강압적인 방식으로 제 의사와 무관하게 저의 성 정체성이 밝혀지고, 허위 사실 유포로 인해 저의 명예가 실추되는 상황을 간과하지 않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이 감독은 "저는 저의 인권과 명예를 지키기 위해, 그동안 받아온 협박과 정신적 피해에 대한 증거자료를 바탕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시작합니다"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이해영 감독 공식입장 전문

영화감독 이해영입니다.

최근 저를 지목해 올라온 게시글을 확인하였습니다.

글에 언급된 내용은 전혀 사실무근임을 밝힙니다.

저는 성소수자입니다.

게시자는 약 2년전부터 저의 성 정체성과 인지도를 약점으로 이용해 지속적인 협박을 해왔습니다.

그는 제 지인과의 결별 이후,

저 뿐만 아니라 지인들에게 극단적인 방법을 동원한 협박과 허위사실을 담은 언어폭력을 가해왔습니다.

이제는 개인적인 피해를 넘어, 공적인 명예가 실추되는 상황에까지 이르렀습니다.

이렇게 강압적인 방식으로 제 의사와 무관하게 저의 성 정체성이 밝혀지고,

허위 사실 유포로 인해 저의 명예가 실추되는 상황을 간과하지 않겠습니다.

저는 저의 인권과 명예를 지키기 위해,

그동안 받아온 협박과 정신적 피해에 대한 증거자료를 바탕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시작합니다.

아울러 언론관계자분들께서는 확인되지 않는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기를 부탁드리며,

향후 모든 대응은 법률대리인을 통해 진행하겠습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