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신의아이들' 김옥빈 "강지환, 사랑스럽고 귀여워"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8.02.21 14:41 / 조회 : 149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홍봉진 기자


배우 김옥빈이 강지환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칭찬했다.

김옥빈은 2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된 케이블채널 OCN 새 주말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극본 한우리·연출 강신효,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KPJ)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강지환은 상대역 김옥빈에 대해 "작품에 대한 몰입도나 대하는 자세가 월등하기 때문에 제가 오빠인데도 불구하고 옥빈 씨한테 많이 배운다"라고 밝혔다.

이에 김옥빈은 "강지환 선배님과 첫 호흡이다. 현장에서 같이 연기를 하면서 제가 느꼈던 점은 굉장히 긍정적인 에너지를 가지고 있어 주변 사람들도 힘을 얻는다"라며 "드라마 촬영 현장에서 잠잘 시간 없는데 밤, 새벽 시간에 기복 없이 에너지가 유지된다. 보면서 감탄하면서 저도 긍정적인 영향을 받았다"라고 화답했다.

그는 "천재인 캐릭터 연기를 하는 것을 보면 대사량도 많고 설명을 해야 해서 코믹한 장면이 많았는데 약간 사랑스럽고 귀엽게 느껴졌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작은 신의 아이들'은 엘리트 형사 천재인(강지환 분)과 보지 말아야 할 것을 보는 능력을 지닌 형사 김단(김옥빈 분)이 전대미문의 집단 변사 사건에 관련한 음모를 파헤쳐나가는 신들린 추적 스릴러로 오는 3월 3일 오후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