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영·김태훈 MBC 새 수목극 '손 꼭 잡고' 출연 확정(공식)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8.02.01 08:50 / 조회 : 109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소속사 제공


배유 유인영과 김태훈이 MBC 새 수목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출연을 확정했다.

1일 MBC 측에 따르면 유인영과 김태훈은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극본 정하연, 연출 정지인, 제작 ㈜넘버쓰리픽쳐스, 이하 '손 꼭 잡고') 출연을 확정했다.

'손 꼭 잡고'는 생의 마지막 순간을 맞게 된 한 주부의 찬란한 마지막 사랑을 그린 멜로 드라마다.

유인영은 재력과 지위, 미모까지 모두 갖춘 미국 투자금융회사의 아시아지부 이사 신다혜 역을 맡았다. 신다혜는 김도영(윤상현 분)의 첫사랑이다. 미국으로 유학을 떠난 후 십여 년 만에 귀국한 신다혜는 자신의 지위를 이용, 재기를 앞둔 김도영을 쥐고 흔들며 그를 옭아매는 인물이다. 특히 신다혜는 남현주(한혜진 분)와 김도영 사이에서 갈등의 중심이 되며 긴장감을 높일 예정이다.

더불어 김태훈은 뇌종양 삼대 명의이자 남현주의 주치의인 장석준 역을 맡았다. 장석준은 아내를 뇌종양으로 잃은 뒤 냉혹하리 만치 자신을 철저히 가둬둔 채 치료 연구에만 온 힘을 쏟고 있는 인물. 그러던 중 아내와 같은 병에 걸린 남현주를 만나게 되면서 장석준은 이전과는 큰 변화를 겪게 될 예정이다.

한편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는 오는 3월 중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