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TV]'라스' 김지혜, 솔직한 19금 토크 "남편은 예약제"

최서영 인턴기자 / 입력 : 2018.02.01 00:25 / 조회 : 1763
image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개그우먼 김지혜가 솔직한 19금 토크를 털어놨다.

3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박준형, 김지혜, 홍윤화, 김민기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혜는 "제2의 신혼을 보내고 있다"며 그 비법을 공개했다. 김지혜는 "남편과 열 온도가 안 맞아서 각방을 쓰고 있다. 남편은 혼자 자고 나는 아이들과 잔다"고 설명했다.

김지혜는 "그래서 방을 건너갈 때에는 항상 예약을 해야 한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이에 MC 김구라는 "맞다. 내가 성 관련 프로그램을 했는데, 남편과 부인이 다퉜을 경우 부인이 마음먹고 화해하려고 다가가면 남편이 준비 안 된 상태일 경우가 많다. 그러면 다시 부부 사이가 크게 틀어질 수 있다"고 동의했다.

이어 김지혜는 카메라를 바라보며 "시청자 여러분. 남편은 예약제입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