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박나래 "헨리 팬티, 가장 작은 사이즈"

조연을 인턴기자 / 입력 : 2017.12.08 23:20 / 조회 : 3672
image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박나래가 가수 헨리에게 팬티를 선물하게 된 이야기를 밝혔다.

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는 헨리가 출연했다. 이에 다른 출연진이 헨리를 반가워하자 박나래는 "헨리 생일 파티에 갔다 왔다"고 고백했다.

이에 갑자기 자리에서 일어난 헨리는 입고 있는 팬티를 보여주려고 했다. 박나래가 준 선물이었다. 이를 들은 한혜진은 박나래에게 "변태야"라고 말하자 박나래는 어떻게 된 일인지 설명했다.

박나래는 "선물을 사러 성훈 오빠랑 같이 갔다. 성훈 오빠가 제일 작은 거 사면 된다고 그랬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전현무는 "꼬마? 듣던 대로 엑스 스몰?"이라고 농담했다. 박나래는 다시 한 번 "성훈 오빠가 추천해줘서 사줬습니다"라고 해명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