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신랑신부"..이세창♥정하나, 본식 결혼사진 공개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11.05 22:39 / 조회 : 2636
image
/사진=해피메리드 컴퍼니, 더 써드마인드 스튜디오


배우 이세창(47)과 아크로바틱 배우 정하나(34)가 동료 스타들의 축하 속에서 행복한 결혼식을 올렸다.

이세창과 정하나는 5일 오후 서울 서초구 잠원동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결혼식 후 공개 된 본식 사진에서 두 사람은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이세창은 만세를 하면서 함박 미소를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날 이세창과 정하나는 서커스 같은 쇼가 결합된 이색 결혼식을 올렸다. 정하나의 동료들은 링과 줄을 이용한 공연을 펼치며, 이세창과 정하나의 결혼식을 축하했다.

축가는 고(故) 김주혁을 애도하며 생략했다. 이날 두 사람의 결혼식에는 방송인 이동엽이 사회를 맡았다. 또 리마리오, 위양호, 김형범, 오나라, 미나 류필립 등 동료 연예인들이 총출동해 결혼을 축하했다.

이날 이세창과 정하나는 결혼식을 앞두고 기자간담회를 가지고, 잘 살겠다는 포부를 전하기도 했다.

image
/사진=해피메리드 컴퍼니, 더 써드마인드 스튜디오


이세창은 "저는 이제 인생 막차라고 생각한다. 꽉 물고 오래오래 버티고 살려고 한다. 경험이라는게 무서운게 다시는 그런 안 좋은 일 없이 오래오래 잘 살겠다"라며 "많은 분들이 지켜보고 있는 것에 책임감을 느낀다. 더 보란 듯이 예쁘게 잘 살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에 정하나는 "저는 지금처럼 앞으로도 서로 배려하면서 오빠를 따르겠다"라고 말했다.

이세창은 "확 다 보여주고 시작하자 생각했다. 악성댓글로 마음고생도 많이 했는데, 예비신부에게 괜찮냐고 물어봤더니 열심히 사는 모습 보여주면 된다고 해주더라. 그래서 고마웠다. 그 말이 큰 힘이 됐다. 보란듯이 잘 살겠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세창의 예비신부 정하나는 현재 에어리얼리스트이자 아크로바틱 프로로 배우 뿐 아니라 모델이자 리포터로도 활동 중이다. 이세창이 감독을 맡은 레이싱팀 알스타즈 소속으로 레이싱 대회에도 참가했고 모토사이클에도 능하다. 정하나는 드라마나 영화 등에서 여자 연예인의 모터사이클 주행장면 등을 맡아 연기했으며 엑소 콘서트 때 에어리얼리스트로 해외 공연을 함께하기도 했다.

이세창은 1990년 데뷔해 다양한 작품에서 활동하며 배우로 사랑받았다. 또 그는 레이싱 팀 알스타즈 감독으로도 활동했다. 최근에는 애스터(ASTER) 마케팅 본부장으로 화장품 레어라레 사업을 하고 있으며, 공연 제작자로서 연극 '경식아 사랑해'를 진행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