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배우 폴뉴먼, 유명세 재확인..손목시계 200억원 낙찰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7.10.29 10:45 / 조회 : 2407
  • 글자크기조절
image
폴 뉴먼/AFPBBNews=뉴스1


미국의 유명 영화배우 폴 뉴먼이 생전 착용했던 손목 시계로 세간의 화제를 모으고 있다.

28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블룸버그를 비롯한 외신에 따르면 지난 27일 뉴욕에서 진행된 경매에서 2008년 세상을 떠난 폴 뉴먼이 생전 착용했던 R사의 손목 시계가 1775만 달러(한화 약 200억 원)에 낙찰됐다.

이번에 경매에서 낙찰된 폴 뉴먼의 시계는 그의 아내 조앤 우드워드가 1969년 영화 '위닝'에 함께 출연한 후 선물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계의 뒷면에 '나를 조심스럽게 운전해줘'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다. 이번 경매에서 거액에 낙찰되면서 폴 뉴먼의 유명세를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

폴 뉴먼의 이 손목 시계는 딸의 대학교 남자친구인 제임스 콕스에게 1984년 선물했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폴 뉴먼은 1925년 1월 출생한 그는 2008년 9월 사망했다. 1953년 영화 '피크닉'으로 데뷔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후 '상처 뿐인 영광'(1956년), '길고 긴 여름날'(1958년), '영광의 탈출'(1960년), '폴 뉴먼의 고독한 관계'(1960년), '허슬러'(1961년), '허드'(1963년), '레이첼 레이첼'(1968년), '내일을 향해 쏴라'(1969년), '스팅'(1973년), '노스바스의 추억'(1994년) 등 수많은 영화에 출연했다. 6, 70년대 미국을 대표하는 배우다. 1958년 제11회 칸국제영화제 남우주연상, 1987년 제59회 아카데미시상식 남우주연상 등을 수상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