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사랑나눔재단, 탈북청년 위한 통일축구대회 지원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7.10.16 09:06 / 조회 : 1972
image
축구사랑나눔재단이 탈북 청년을 위한 통일축구대회를 지원한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축구 사랑 나눔 재단이 후원한 '제9회 푸드스마일즈 우양배 통일 축구 대회'가 지난 14일 파주 축구국가 대표팀 트레이닝센터(NFC)에서 개최됐다.

통일축구대회는 북한에서 내려온 탈북 청년들이 한국 청년들과 축구 교류를 통해 동질감을 회복하고, 서로의 문화를 경험하는 화합의 장이다. 축구사랑 나눔 재단은 이번 대회에 500만 원을 지원했다.

올해로 9회째인 이번 대회에는 북한 출신 선수들이 모인 아마추어 축구팀과 한국 아마추어 축구팀 등 총 10팀이 참가해 열띤 경기를 펼쳤다.

경기는 전,후반 하프타임 없이 30분으로 치러졌다. 1조(5팀)와 2조(5팀)로 나누어 리그전을 치른 뒤 각 조 1위가 결승에 진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우승팀에는 상금 100만 원, 준우승팀에는 상금 70만원이 지급됐다.

이번 대회를 후원한 축구사랑 나눔재단 이갑진 이사장은 "통일축구대회는 전 세계에서 유일무이한 대회다. 여기 모인 모두가 통일의 염원을 가지고 공을 차는 화합의 마당"이라며 "통일의 꿈을 절대로 포기하지 말고, 이번 대회를 통해 녹록치 않은 남한 생활의 스트레스도 풀길 바란다"고 말했다.

축구사랑 나눔재단은 "탈북청년을 비롯한 사회적 약자들이 축구로 하나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