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PO5] '62표 중 45표' NC 해커, 시리즈 MVP 등극

PS특별취재팀 김동영 기자(부산) / 입력 : 2017.10.15 18:37 / 조회 : 4090
  • 글자크기조절
image
NC 해커


NC 다이노스 '에이스' 에릭 해커가 준플레이오프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해커는 1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7 KBO리그 포스트시즌 롯데 자이언츠와의 준플레이오프 5차전에 선발 등판, 6⅓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이날 NC는 해커의 호투 속에 타선까지 터지면서 9-0의 완승을 따냈다. 시리즈 전적 3승 2패로 플레이오프 진출에 성공했다.

앞서 해커는 1차전에서도 7이닝 1실점으로 승리에 힘을 보탠 바 있다. 준플레이오프 2경기서 1승 무패 13⅓이닝 평균자책점 0.68을 찍었다. 플레이오프 진출의 일등공신이었다.

해커는 유효표 62표 중 45표를 얻었다. 모창민 10표, 나성범 4표, 권희동 2표, 김태군 1표 등을 제치고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상금 200만원과 트로피를 받는다.

■ PS특별취재팀 : 김우종 기자, 김동영 기자, 한동훈 기자, 심혜진 기자, 박수진 기자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