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PO5] '적시타' 이호준, 준PO 최다 루타-타점 신기록 작성

PS특별취재팀 김동영 기자(부산) / 입력 : 2017.10.15 16:17 / 조회 : 4230
  • 글자크기조절
image
준플레이오프 통산 최다 루타와 타점 신기록을 세운 이호준.



NC 다이노스 '호부지' 이호준(41)이 준플레이오프 5차전에서 적시타를 때렸다. 준플레이오프 통산 최다 루타와 타점 신기록을 한 번에 만들어냈다.

이호준은 1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5차전 롯데전에 6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했다.

이날 박석민이 담 증세가 오면서 선발에서 빠졌다. 이에 모창민이 3루수로 나섰고, 지명타자에 이호준이 배치됐다.

이호준은 이날 경기에 나서면서 만 41세 8개월 7일의 역대 최고령 포스트시즌 출장 기록을 만들어냈다.

이후 5회초에는 또 다른 기록을 더했다. 무사 만루에서 타석에 들어섰고, 상대 투수 조정훈의 5구를 받아쳐 중전 적시타를 쳤다. 1-0에서 2-0을 만드는 안타였다.

이날 전까지 준플레이오프 통산 최다 루타(42루타)와 타점(14타점)을 기록하고 있던 이호준은 루타 1개와 타점 1개를 더하며 기록을 다시 썼다.

■ PS특별취재팀 : 김우종 기자, 김동영 기자, 한동훈 기자, 심혜진 기자, 박수진 기자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