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나디나, 차우찬 상대 역전 3점포!.. 시즌 23호포

잠실=김동영 기자 / 입력 : 2017.09.05 19:47 / 조회 : 5539
  • 글자크기조절
image
역전 3점포를 폭발시킨 로저 버나디나.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KIA 타이거즈의 외국인 타자 로저 버나디나(33)가 LG 트윈스전에서 역전 3점포를 폭발시켰다. 시즌 23호 홈런이었다.

버나디나는 5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정규시즌 LG와의 2연전 첫 번째 경기에 1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장해 5회초 역전 3점 홈런을 작렬시켰다.

팀이 0-1로 뒤진 5회초 2사 1,2루에서 배터 박스에 선 버나디나는 상대 차우찬의 6구를 밀어쳐 좌측 담장을 넘기는 비거리 110m짜리 3점포를 터뜨렸다.

지난 8월 30일 삼성전에서 홈런을 친 이후 6일 만에 기록한 홈런이었다. 시즌 23호 홈런. 이 홈런으로 KIA가 3-1 역전에 성공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