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안타+호수비' 로하스 "건강한 모습으로 팀 승리 집중하겠다"

수원=심혜진 기자 / 입력 : 2017.08.30 22:42 / 조회 : 5014
  • 글자크기조절
image
로하스.



kt 위즈 외국인 타자 멜 로하스 주니어가 승리 소감을 밝혔다.

kt는 30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NC와의 홈 경기에서 9-5로 역전승했다. 이날 3번 타자 겸 중견수로 선발 출전한 로하스는 5타수 3안타(1홈런) 2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했다.

로하스는 1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맞이한 첫 타석에서는 유격수 땅볼에 그쳤다. 하지만 두 번째 타석부터 안타를 때려내기 시작했다. 3회말 1사에서 좌전 안타를 만들어낸 이후 도루까지 성공시켰다. 다음 유한준의 2타점 적시타 때 홈을 밟아 추격의 발판을 만들어냈다.

세 번째 타석에서는 장타를 때려냈다. 팀이 5-3으로 역전시킨 4회말 1사 1, 2루서 바뀐 투수 이민호를 상대로 적시 2루타를 만들어냈다. 윤석민의 희생플라이 때 3루까지 진루한 다음 박경수의 2루타 때 홈을 밟아 추가 득점을 올렸다.

경기 후 로하스는 "앞선 타석에서 노렸던 공을 놓친 것이 너무 아쉬웠다. 3번째 타석에서 더 많이 집중한 것이 좋은 결과로 연결됐다. 앞으로도 건강한 모습으로 팀이 승리하는데 집중하겠다"며 "홈팬들에게 좋은 모습 보여 기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