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널'X'또오해영' 컬래버 "'나의아저씨' 편성 논의"(공식)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7.08.30 11:10 / 조회 : 63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tvN


케이블채널 tvN '시그널' 김원석 PD와 '또 오해영' 박해영 작가가 tvN 새 드라마 '나의 아저씨'(가제)로 만난다.

tvN 관계자는 30일 스타뉴스에 "'나의 아저씨'는 내년 상반기 편성 논의 중이며 현재 대본 작업 시작단계다. 캐스팅은 추후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나의 아저씨'는 삶을 바라보는 가치관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다. 삶의 무게를 무던히 버텨왔던 40대 한 남자와 그와는 전혀 다른 삶이지만 마찬가지로 삶의 무게를 견디고 있는 20대 한 여자가 상대방의 삶을 바라보며 서로를 치유하게 된다는 내용을 담은 작품이다.

박해영 작가의 밀도 있는 스토리와 김원석 PD 특유의 섬세한 연출이 만나 따뜻하고 뭉클한 이야기를 전할 예정이다. '시그널' PD와 '또 오해영' 작가의 만남이 어떤 시너지를 불러올지 주목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