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스케' 백지영 "딸 이름은 정하임..하루하루가 행복"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7.08.20 01:58 / 조회 : 275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 화면


가수 백지영이 첫째 딸 출산 후 근황을 밝혔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음악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최근 득녀한 백지영이 출연했다.

이날 백지영은 "너무 낳자마자 나온 거 아닌가"라며 걱정하는 MC 유희열에 "쉬면서 집에서 계속 누워 있었는데, TV에 너무 나가고 싶더라"고 말했다.

그는 "TV를 보고 있으면 심장이 뛰더라"며 "신인 때 지나고 잘 못 느꼈던 것을 임신하고 집에 있으면서 느끼고 있다"고 전했다.

백지영은 지난 5월 딸을 출산했다. 백지영은 딸에 대해 "이름은 정하임이다. 여자 아이다. 옹알이하고 '하하하' 웃는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출산 후) 하루하루가 너무 행복하고 나눠드리고 싶다"며 "너무 행복이 커서 피자 조각처럼 나누고 싶다"고 흐뭇해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