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해' 안효섭, 우유남의 찜통 더위 극복법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7.08.12 13:58 / 조회 : 1753
  • 글자크기조절
image
안효섭


배우 안효섭이 KBS 2TV 주말극 '아버지가 이상해'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12일 소속사 스타하우스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아버지가 이상해' 촬영현장에서 우유남(우월한 유전자의 남자)이라 불리는 안효섭은 자신만의 방법으로 더위를 이겨내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최고 더위를 기록하며 연일 30도를 웃도는 촬영 현장에서 미니 선풍기를 쥐고 더위를 식히는 안효섭의 모습이 담겨있다.

안효섭은 땡볕에서 대기를 하는가 하면 다음 촬영 준비와 리허설에 여념이 없는 모습으로 진중하면서도 웃음을 부르는 미소까지 다양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찜통더위의 수트 차림으로 겉옷을 걸쳐 입거나 단발 셔츠로 한 치의 움직임도 허용하지 않겠다는 다짐의 사진은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현장의 고충을 엿볼 수 있게 한다.

뿐만아니라 무더운 날씨에도 시선을 빼앗는 옷태마저 화제가 되고 있다. 캠퍼스 남친룩으로 선보이며 20대들 사이에서는 공식처럼 인상 깊게 남아 있는 첫 주연작 ‘반지의 여왕’부터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선보이는 에슬레저룩부터 캐주얼한 수트까지 어떤 옷이든 완벽 소화하는 ‘효섭 매직’을 일으키고 있는 것.

안효섭은 휴식때 들고 있는 선풍기 마저 완벽한 소품으로 소화하는 등 디테일한 소품센스와 함께 20대의 풋풋한 새내기 스타일이 안방극장을 매료하고 있어 광고계에서도 라이징 스타로 눈도장을 찍으며 많은 러브콜로 대세남으로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관계자는 "찜통 더위와 습한 현장에도 배우들의 불만 하나 없이 웃음으로 협력하는 모습은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유지하기 위해 남다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몇 회 남지 않은 드라마의 종영까지 안방극장에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