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숲'유재명, 이경영에 "칼날은 다른 사람이지만 손잡이는 저"

원소영 인턴기자 / 입력 : 2017.07.30 21:24 / 조회 : 1161
image
/사진=tvN 주말드라마 '비밀의 숲' 방송화면 캡처


유재명이 이경영에게 속내를 드러냈다.

30일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비밀의 숲'(극본 이수연, 연출 안길호)에서 이창준(유재명 분)은 이윤범(이경영 분)에게 전화를 했다.

이창준은 "영은수(신혜선 분)는 아버님이신가요?"라고 물었다. 이윤범은 "날 살인 교사 혐의로 많은 돈을 뜯어낼 속셈이냐"고 물은 후, "살인범과 난 일면식도 없다"며 부인했다.

그러자 이창준은 "박무성과 김가영은 접니다"고 밝힌 후 "영은수는 아니다"라고 답했다. 또 이창준은 "칼날은 다른 사람이었지만 손잡이는 접니다"라고 말해 이윤범을 놀라게 만들었다.

이어서 이창준은 "전 다 말씀드렸고 아버님도 솔직해 지시죠"라고 말했다. 이윤범은 "난 모르는 일이다"라고 다시 한 번 발뺌을 한 후 "우리 꽤 오랜 세월을 알았는데 왜 이렇게 된 거냐"고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