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2', 하메들과 함께 할 남자 5인방..김민석부터 온유까지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07.27 14:32 / 조회 : 24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청춘시대2'에서 하우스 메이트(이하 하메) 5인방과 호흡을 맞출 남성 배우 5인방 김민석, 온유, 안우연, 신현수, 손승원이 출연 소감을 전했다.

27일 JTBC 새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극본 박연선·연출 이태곤, 제작 드라마하우스, 테이크투) 측은 드라마에 새로 합류한 뉴 페이스 김민석, 온유, 안우연, 그리고 1년 만에 돌아온 신현수, 손승원의 출연 소감을 전했다.

먼저 김민석, 온유, 안우연은 '청춘시대2'에 새롭게 합류, 하메들과 첫 호흡을 맞추게 됐다. 김민석은 벨에포크의 집주인 대리 서장훈 역으로 출연한다. 남자, 남친, 남사친 출입 불가인 벨에포크에서 다섯 하메들과 만나 겪게 될 에피소드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온유는 연애를 모르는 '공대남' 권호창 역을 맡아, 데이트 폭력으로 상처를 입은 정예은(한승연 분)과 함께 성장하는 모습을 그려낼 예정이다. 안우연은 데뷔 후 5년이 지났지만 뜨지 못한 아이돌 그룹의 멤버 헤임달 역을 맡았다. 연예기획사에 취업한 윤진명(한예리 분)과 호흡을 맞추게 된다.

세 배우는 "'청춘시대'를 인상 깊게 봤고 그래서 드라마에 참여하고 싶었다"라며, "다섯 하메들과 함께 시청자들에게 건강한 추억을 선사하고 싶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청춘시대'에 출연했던 신현수와 손승원의 변화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년 전, 볼펜 하나로 수많은 여심을 흔들었던 '볼펜 선배' 윤종열 역의 신현수는 "유은재(지우 분)와 헤어진 후 한층 더 복잡하고 미묘해진 상태"라며 "무척 좋은 사람으로 비춰졌던 종열이의 현실적이고 솔직한 모습이 많아질 것"이라고 예고했다.

임성민 역의 손승원은 송지원(박은빈 분)의 학보사 동기이자 허물없는 파트너로서 별다름 없는 성민이의 현재를 알렸고 "1년 만에 돌아오는 만큼 긴장감도 있었지만, 첫 촬영이 시작되자 몸과 마음이 기억하고 있더라"는 촬영 비하인드를 전했다.

이들은 "남자들끼리 똘똘 뭉치고 싶은 마음에 한자리에 모여 친목을 쌓았지만, 하메들처럼 함께 나오는 단체 씬이 없을 것 같아 더욱 아쉽다"라며 "'청춘시대'라는 매개체로 하나가 되고 있는 것 같다. 다섯 명이 다 함께 나오는 씬이 있으면 정말 재밌게 찍을 수 있을 것 같다"는 소망도 전했다.

또 김민석, 온유, 안우연, 신현수, 손승원은 "다섯 하우스 메이트와 다섯 남자들의 케미"를 관전 포인트로 꼽으며 "청춘시대2' 역시 '청춘시대'처럼 청춘들의 위로가 되고 삶의 활력소가 됐으면 좋겠다"는 바람도 잊지 않았다.

한편 '청춘시대2'는 '청춘시대' 1년 후, 셰어하우스 벨에포크에 다시 모인 하메들, 그리고 새로운 하메 조은(최아라 분)의 청춘 셰어라이프를 그릴 예정이다. '품위있는 그녀' 후속으로 오는 8월 25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