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가원, 둘째 출산에도 여전한 청초 미모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7.06.20 15:23 / 조회 : 302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박가원 인스타그램


지난 달 둘째를 출산한 방송인 박가원과 패션디자이너 이지선이 절친 인증샷을 공개했다.

박가원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광교까지와서 바람같이 사라진 그녀. 알게된지 어언 10년인데 여전히 매력넘치는 이언니❤ 너무 짧았지만 산모 콧바람 쐬게해줘서 고마웠어요. 다음엔 부디 길게 머물다가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박가원과 이지선은 서로 어깨동무를 하며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두 사람은 운동화를 신고도 완벽한 8등신 비율을 자랑하며 미스코리아 선후배다운 미모를 과시했다.

2007 미스코리아 선 출신 방송인 박가원은 예원학교와 서울예고를 거쳐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에서 발레를 전공한 재원으로 특유의 깨끗하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로 각종 CF에서 맹활약하고 있다. 2013년 농구선수 강병현(안양 KGC인삼공사)과 결혼해 슬하에 두아들 유준과 유하를 두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