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호국 보훈의 달 맞아 나라사랑 시구 초청 행사

김동영 기자 / 입력 : 2017.06.14 13:31 / 조회 : 2286
  • 글자크기조절
image
kt wiz가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시구 행사를 실시한다. /사진=kt wiz 제공



kt wiz가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16일부터 18일까지 수원 케이티 위즈 파크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의 주말 홈 경기에서 나라 사랑을 다짐하는 다양한 시구 행사를 마련한다고 14일 밝혔다.

16일 경기에 앞서 국가유공자의 희생에 감사하고자, 월남전 참전용사인 권건좌 월남참전자회 의왕시 지회장이 시구를 한다. 이날 경기에는 국가유공자와 한국, 미국 군장병 500명도 초청해 함께 야구 경기를 관람한다.

18일에는 아시아인 최초로 미군 대대장을 역임하고 제2차 세계대전과 6.25전쟁에 참전한 '전쟁영웅'이자 인도주의자인 故 김영옥 대령(1919~2005)의 정신을 확산하고 평화통일에 앞장서고 있는 '김영옥평화센터'의 한우성 이사장이 시구를 한다.

또, 2015년 비무장지대(DMZ) 목함지뢰로 발목이 절단되는 부상을 입은 후 꿋꿋하게 국가 수호에 복귀한 하재헌 중사가 시타를 할 예정이다.

故 김영옥 대령은 미국 육군 소위로 임관해 제2차 세계대전에서 혁혁한 공을 세우고 한국전쟁 때 자원 입대해 연전연승을 한 공로로 우리나라뿐 아니라 프랑스, 이탈리아에서 최고무공훈장을 추서한 '전쟁영웅'이다.

또한 한국전쟁 중 고아원을 만들어 병사들과 함께 아낌없는 지원을 했으며, 전역 후 미국에서 한인건강정보센터, 한미연합회, 한미박물관 등을 만드는 데 공헌했다.

한편, 16일 경기 전 애국가 제창은 kt wiz 팬인 JTBC '히든싱어' 우승자 보컬그룹인 '더히든'이 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