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 효레사" 온다..'무도'X이효리, 제주도에서 춤을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06.14 10:47 / 조회 : 191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이효리가 '무한도전'에 온다.

14일 MBC '무한도전'은 오는 17일 방송을 앞둔 '효리와 함께 춤을'편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촬영 전부터 화제를 불러 모았던 '마더 효레사' 이효리가 출연한 '효리와 함께 춤을' 편은 그림 같은 바다를 배경으로 한 제주도에서 진행됐다.

이날 녹화에는 이효리와 함께 화보 촬영으로 인연을 맺은 배정남이 함께 출연해 10년 전 화보 촬영당시 에피소드를 풀어냈다. 또한 당시 화보 촬영 포즈를 재현 해보이며 진짜 모델포스를 보여주었다고.

image
/사진제공=MBC


약 3년 만에 '무한도전'을 찾은 이효리는 그동안 제주도 전원생활 속에서 매일 오전 5시에 일어나 요가수련을 하며 평점심을 유지하는 방법을 터득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멤버들이 깐족거리자 이내 옛 모습으로 돌아와 큰 웃음을 주었다는 후문이다.

이어서 지난 2014년 '무한도전-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 편에서 "나 서울 가고 싶어", "나이트 가고 싶어"라고 하소연을 하던 이효리의 녹슬지 않은 춤 실력과 '댄싱9'시즌2의 우승자, 현대무용가 김설진의 차원이 다른 춤을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효리와 함께 한 '무한도전'은 17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